인천 남동구, 16일부터 지역사회 건강조사

신강 기자 | 입력 : 2024/05/13 [13:53]

▲ 인천 남동구, 16일부터 지역사회 건강조사


[드림지원센터미디어=신강 기자] 인천시 남동구는 오는 16일부터 7월 31일까지 ‘2024년 지역사회건강조사’를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지역사회건강조사는 지역주민의 건강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지역보건법’ 제4조에 따라 2008년부터 매년 전국 시·군·구에서 일제히 실시하고 있다.

조사대상은 표본 가구 가구원 중 19세 이상 성인 902명이다.

조사는 건강행태(흡연, 음주, 운동 및 신체활동, 식생활 등) 및 만성질환 이환(고혈압, 당뇨병 등) 등에 대해 사전 교육을 이수한 전문 조사원이 표본 가구를 직접 방문해 1대1 면접조사로 진행된다.

조사 결과는 지역주민의 건강 상태를 파악하는 것은 물론 보건사업을 계획하고 사업의 성과를 평가하는 기초자료로 활용되며, 자료 분석을 통해 올해 말 질병관리청에서 주요 통계 결과로 공표된다.

남동구보건소 관계자는 “지역사회건강조사를 통해 수집한 자료는 지역의 건강정책을 수립하는 데 활용되는 만큼 대상자로 선정된 주민들은 조사원이 방문했을 때 조사에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